간호사 긴급 기자회견 떳다 ㄷㄷ > 인기 게시물

간호사 긴급 기자회견 떳다 ㄷㄷ

작성자 익명 작성일 2024-02-24 13:04 댓글 0건
    게시물 수정 , 삭제는 로그인 필요



17087472947435.png


17087472976396.png


17087473018004.png


17087473043552.png


17087473060915.png


17087473085365.png


1708747312288.png


17087473160522.png


17087473191701.png


17087473212263.png


17087473239998.png


17087473262824.png


17087473293541.png


17087473323989.png


1708747334485.png


17087473372747.png


17087473396223.png


신고한 간호사는 일반간호사가 72%를 차지한 반면 PA간호사는 24%에 불과했다.

전공의들이 병원을 떠난 이후 간호사가 겪는 가장 큰 애로사항은 ‘불법진료 행위지시’였다.

이들 행위로는 채혈, 동맥혈 채취, 혈액 배양검사, 검체 채취 등 검사와 심전도 검사, 잔뇨 초음파(RU sono) 등 치료ᆞ처치 및 검사, 수술보조 및 봉합 등 수술 관련 업무, 비위관(L-tube) 삽입 등 튜브관리, 병동 내 교수 아이디를 이용한 대리처방이 있었다.

뿐만 아니라 초진기록지, 퇴원요약지, 경과기록지, 진단서 등 각종 의무기록 대리 작성, 환자 입ᆞ퇴원 서류 작성 등도 간호사들에게 강요하고 있었다.


특히 PA간호사의 경우 16시간 2교대 근무 행태에서 24시간 3교대 근무로 변경된 이후 평일에 밤번근무(21:30∼8:00)로 인해 발생하는 나이트 오프(Night Off)는 개인 연차를 사용해 쉬도록 강요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 교수가 당직일 경우 처방 넣는 법을 모른다며 쉬는 날임에도 강제 출근 시킨 경우도 있었다.










의주빈들 간호사한테 끝까지 존나 민폐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의학 갤러리


추천0 비추천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